满经理
한국, 독일 공세 막아내며 0-0 전반 종료
来源:廖荣     发布时间: 2019-07-15      浏览次数:380

字号:

이 악물고 뛰는 주장 손흥민, 슛~!한국 축구 대표팀과 독일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 전반전이 0-0으로 끝났다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에서 몇 차례 기회를 살리지 못하고, 여러 차례 위기도 잘 넘긴 채 전반 45분을 마쳤다.이대로 무승부로 끝이 나면 한국은 1무 2패로 16강 진출이 좌절된다.한국은 ‘독일파’인 손흥민과 구자철을 투톱으로 한 4-4-2 대형으로 메주트 외질, 토니 크로스 등이 선발로 나온 세계랭킹 1위 독일을 상대했다. 독일이 초반 점유율에서 앞서며 공격을 주도했으나 한국도 몇 차례 기회를 만들어냈다.첫 결정적인 기회는 전반 18분 찾아왔다.정우영이 독일 진영 페널티지역 바깥 중앙에서 상대의 반칙으로 프리킥 기회를 얻었다. 직접 키커로 나선 정우영은 직접 슈팅에 나섰으나 마누엘 노이어 골키퍼 정면으로 갔고, 노이어가 제대로 잡지 못한 공을 손흥민이 달려가 다시 노려 봤으나 빗맞았다.이어진 코너킥에서 나온 이용의 슛은 골대를 넘겼다.전반 25분 이용의 오른쪽 크로스에 이은 손흥민의 슈팅은 골대를 벗어났다.이후엔 위기가 이어졌다.독일이 우리 수비 실수를 틈타 공을 가로챈 후 티모 베르너가 전반 39분 슈팅을 날렸으나 김영권의 몸을 맞고 골대를 넘겼다.이어진 코너킥 상황에서 마츠 후멜스의 슈팅을 골키퍼 조현우가 처리하고, 베르너의 슈팅은 골대를 맞혔다.[ 문화닷컴 바로가기 | 문화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채널 | 모바일 웹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구독신청:02)3701-5555)]

기사제공 문화일보

  • 相关内容: